즐겨찾기 추가 2019년 09월 19일 2019.09.19(목) 17:47
전체기사
정치
사회
경제
문화
교육
스포츠
연예
국제
정부
사람들

文대통령 지지율, 47.8%… 지지층 결집에 2주 연속 상승

지난주 반등 후 상승세… 조국 간담회 후 진보·중도 결집
긍정·부정 격차, 0.5%p… 부정 48.3%, 오차범위 내 박빙

2019. 09.05(목) 17:27

지난주 반등세로 돌아섰던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수행 지지율이 2주 연속 완만한 상승세를 보였다. 긍정·부정평가 간 격차는 0.5%p까지 좁혀졌다.
검찰의 2차 압수수색에도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기자간담회 등 상승 요인이 더 크게 작용하며 2주 연속 상승세를 견인한 양상이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는 TBS의 의뢰로 실시한 9월 1주차 주중 집계(9월 2~4일)에서 문 대통령의 국정 지지율이 지난 8월4주차 주간 집계 대비 1.3%p 상승한 47.8%(매우 잘함 27.8%, 잘하는 편 20.0%)를 기록했다고 5일 밝혔다.
‘국정수행을 잘못하고 있다’는 부정평가는 1.9%p 내린 48.3%(매우 잘못함 36.9%, 잘못하는 편 11.4%)를 기록했다. 긍정평가와의 격차는 오차범위(±2.0%p) 내인 0.5%p로 좁혀졌다.
2주 연속 내리막길을 걸었던 문 대통령의 국정 수행 지지율은 지난주 소폭 반등한 것을 계기로 상승세를 이어 갔다. 8월 셋째 주 46.2%였던 지지율은 8월 넷째 주(46.5%)와 9월 첫째 주(47.8%) 2주 연속 상승 곡선을 그렸다.
지지층의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운동이 본격화 되던 국면에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기자간담회(9월2일)가 이어지면서 진보·중도층이 결집한 것으로 풀이된다. 이후 검찰 2차 압수수색에 다소 꺾이긴 했지만 상승폭에 큰 영향을 미치진 않은 것으로 해석된다.
지역별로는 ▲부산·울산·경남(긍정 37.9%→47.3%) ▲대전·세종·충청(긍정 39.8%→45.4%) ▲서울(긍정 42.3%→46.6%) 순으로 상승폭이 컸다. 각각 9.4%p, 5.6%p, 4.3%p씩 올랐다.
연령별로는 ▲60대 이상(긍정 34.8%→39.9%) ▲20대(긍정 40.4%→45.1%) ▲50대(긍정 43.3%→46.3%) ▲30대(긍정 57.5%→60.1%)에서 각각 5.1%p, 4.7%p, 3%p, 2.6%p씩 상승했다.
이와는 반대로 ▲경기·인천(52.5%→49.1%) ▲광주·전라(67.6%→66.3%)에서 각각 3.4%p와 1.3%p 하락했다. 40대(61.9%→52.5%)에서는 긍정평가 비율이 9.4%p 떨어졌다.
일간 지지율을 살펴보면 조 후보자의 국회 기자간담회가 있었던 주 중반까지 상승세를 보였다가 검찰의 2차 압수수색 직후 떨어지는 양상을 보였다.
문 대통령의 일간 지지율은 조 후보자의 기자간담회 영향으로 2일 47.4%에서 48.7%까지 올랐고, 3일 48.8%까지 상승세를 유지했다. 이후 검찰의 2차 압수수색 직후 47.3%로 1.5%p 떨어졌다.
이번 조사는 무선 전화면접(10%) 및 무선(70%)·유선(20%) 자동응답 혼용 방식, 무선(80%)·유선(20%) 병행 무작위생성 표집틀을 통한 임의 전화걸기 방법으로 실시했다.
19세 이상 유권자 2만5753명에게 통화를 시도해 최종 1502명이 응답을 완료, 5.8%의 응답률을 보였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2.5%p다.
자세한 사항은 리얼미터나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편집팀 tdh1234@naver.com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윤리강령
주소·: [62355] 광주광역시 광산구 풍영철길로 15 콜롬버스월드 513호 등록번호: 광주 가-00055 등록일:2013년 4월 16일 발행·편집인:이자형
the 대한일보. all rights reserved. 대표전화 : 062-226-6900팩스 : 062-226-6903이메일 : tdh1234@naver.com개인정보취급방침고충처리인
< the 대한일보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