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19년 10월 21일 2019.10.20(일) 17:47
전체기사
정치
사회
경제
문화
교육
스포츠
연예
국제
정부
사람들

최지만, 벌랜더 상대로 3볼넷 1득점… 마지막 타석서 안타

2경기 연속 안타에 득점… 2타수 1안타 3볼넷 1득점

2019. 10.09(수) 17:49

탬파베이 레이스의 최지만(28)이 포스트시즌에서 2경기 연속 안타를 날렸다.
최지만은 9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스버그의 트로피카나필드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MLB) 아메리칸리그 디비전시리즈(ALDS) 4차전 휴스턴 애스트로스와의 경기에 1루수 겸 3번타자로 선발출전, 2타수 1안타 3볼넷 1득점을 기록했다.
전날 포스트시즌 1호 홈런을 터뜨렸던 최지만은 2경기 연속 안타를 날렸다. 또한 볼넷 3개를 기록하며 승리를 이끌었다. 포스트시즌 타율은 0.167로 높아졌다.
탬파베이는 1회부터 3점을 뽑은 타선의 집중력과 투수진의 완벽 계투를 앞세워 승리했다. 2연패 후 2연승을 달려 시리즈를 마지막 5차전으로 끌고갔다.
최지만은 1-0으로 앞선 1회말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휴스턴 에이스 저스틴 벌랜더를 상대로 볼넷을 골라냈다. 이후 아비사일 가르시아의 안타로 2루를 밟은 최지만은 트래비스 다노의 적시타 때 홈을 밟았다. 2경기 연속 득점이다.
최지만은 2회 타석에서도 벌랜더와 7구까지 가는 승부 끝에 볼넷을 골라냈다. 최지만은 4-0으로 앞선 4회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도 벌랜더를 상대로 볼넷을 얻어냈다. 휴스턴 벤치는 곧바로 벌랜더를 강판시켰다.
6회 삼진을 당한 최지만은 8회 마지막 타석에서는 안타를 때려냈지만, 후속 타선의 불발로 득점에 실패했다.
탬파베이 디에고 카스티요(1⅔이닝 1피안타 무실점), 라이언 야브로(2이닝 2피안타 무실점), 닉 앤더슨(2⅓이닝 1피안타 무실점) 등 투수진이 맹활약했고, 토미 팜과 윌리 아다메스는 나란히 솔로 홈런을 터뜨려 4-1 승리에 기여했다.
양팀의 디비전시리즈 5차전은 오는 11일 오전 8시 7분에 개최된다.


편집팀 tdh1234@naver.com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윤리강령
주소·: [62355] 광주광역시 광산구 풍영철길로 15 콜롬버스월드 513호 등록번호: 광주 가-00055 등록일:2013년 4월 16일 발행·편집인:이자형
the 대한일보. all rights reserved. 대표전화 : 062-226-6900팩스 : 062-226-6903이메일 : tdh1234@naver.com개인정보취급방침고충처리인
< the 대한일보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