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난임부부에 한약·뜸 한방진료 지원

  • 즐겨찾기 추가
  • 2021.04.11(일) 17:32
전남
전남도, 난임부부에 한약·뜸 한방진료 지원
  • 입력 : 2021. 03.03(수) 16:48
전남도는 임신에 어려움을 겪는 난임부부 지원을 위해 한방 난임치료 대상자를 오늘 8일까지 모집한다고 3일 밝혔다.
한방 난임치료 지원사업은 초혼 연령 상승과 환경적 요인으로 늘어나는 난임부부의 경제적 부담을 줄이고, 임신 성공률을 높이기 위해 지난 2018년부터 전남도가 자체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다.
지원 대상은 전남에서 6개월 이상 거주한 기준중위소득 200%이하 가정(2인 기준 월소득 617만6000원) 중 1년 이상 자연임신이 되지 않은 난임부부다. 올해부터 남성도 지원한다.
지원 대상자로 선정되면 거주지에서 가까운 한의원과 연계해 1인당 180만원 상당의 4개월분 맞춤한약, 뜸 등 한방진료를 받을 수 있다.
치료를 바라는 경우 신분증, 주민등록등본, 건강보험료 납부확인서 등 서류(남성은 정액검사 결과지 포함)를 갖춰 주민등록 주소지 보건소에 신청하면 된다.
전남도는 그동안 300명을 지원했으며, 이 가운데 18%인 54명이 임신에 성공했다.
전남도는 올해부터 난임부부 양방시술비 지원사업을 신설해 체외 및 인공수정 건강보험 소진자를 대상으로 양방시술비 연 2회, 회당 최대 150만원을 추가 지원한다.
정서적 어려움을 겪는 난임부부와 임산부가 심리상담, 우울증 전문치료 등을 무료로 받도록 난임·우울증 상담센터를 2018년부터 순천 현대여성아동병원에 위탁해 운영하고 있다.
/한영구 기자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칼럼
Trave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