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19년 08월 22일 2019.08.21(수) 17:43
전체기사
정치
사회
경제
문화
교육
스포츠
연예
국제
정부
사람들

‘왜곡과 폄훼를 넘어’ 광주교육청, 5·18사업 다채

‘5·18 열흘간의 항쟁, 열 가지 이야기’ 책자 전국 배포
5·18 전국화 맞손, 공동포럼 수업참관 사적지 답사도
교원 직무 연수, 5·18 캠프 등 학생 프로그램도 풍성

2019. 05.07(화) 17:49
광주시교육청이 제39주년 5·18 광주민주화운동 기념일을 맞아 ‘왜곡을 넘어 교육을 통한 5·18기억의 공유와 확산’을 기치로 다채로운 기념사업을 펼친다.
7일 시 교육청에 따르면 최근 잇따라 논란이 된 5·18 역사 왜곡과 폄훼에 대응해 5·18 교육을 전국으로 확산시킬 방침이다. 특히 시 교육청은 ‘5·18 1010(5·18 열흘 간의 항쟁, 열 가지 이야기)’라는 책자를 제작해 전국의 각급 학교에 보급할 계획이다.
5·18에 대해 전국의 학생들이 반드시 기억해야 할 10가지 이야기를 담은 이 책자는 9일부터 전국 360여 개 지역 교육지원청에 5부씩 배부된다. 또 교육적 활용도를 높이기 위해 각 시·도교육청 협조를 얻어 책자의 파일 자료를 전국 모든 학교에 공문 발송할 예정이다.
5·18 전개과정과 의미를 담은 영상자료와 카드뉴스를 제작해 전국 시·도교육청에 배부하며 전국 각 교육청과 학교 홈페이지, SNS 등을 통해 공유할 계획이다.
전국 시·도교육청과 5·18교육 전국화를 위한 협력 체계도 구축한다. 17일 광주에서 전국의 역사교육과 5·18교육 담당자 협의회를 개최한 뒤 18일 기념식까지 공동 참석할 방침이다. 특히 지난 달 4·3을 기념해 제주에서 진행했던 광주5·18과 제주4·3을 잇는 공동 포럼을 9일 시교육청 대회의실에서도 개최한다.
장휘국, 이석문 교육감 등이 참석하는 이번 포럼에서는 광주 5·18과 제주 4·3 교육 활성화를 위한 양 교육청의 업무협약이 체결된다. 또 한홍구 교수의 강연, 연계교육 사례 발표 등이 이뤄지며, 포럼 부대 행사로 5·18수업 참관, 사적지 답사, 연극 관람을 통해 광주 5·18과 제주 4·3의 긴밀한 연대를 시도한다.
4월18일 인천을 시작으로 진행되고 있는 전국 교원초청 5·18교육 직무연수도 차질없이 추진된다. 5월 10~11일에는 강원, 16~17일에는 충남 교원을 비롯해 연중 전국 9개 지역 교원 500명을 대상으로 1박2일 동안 5·18 현장 연수가 진행될 예정이다.
5·18교육 전국화와 세계화를 위한 새로운 모색도 시도된다.
시 교육청은 5·18 기념재단, 전남대 5·18연구소와 공동으로 17일 ‘5·18교육포럼’을 개최한다. ‘5·18기억의 재생산과 확산’을 주제로 현재 전국에서 진행중인 오월교육을 성찰하고, 특히 오월과 유사한 역사적 경험을 가지고 있는 대만, 독일의 사례와 현황을 공유하면서 5·18 교육 전국화를 넘어 세계화를 모색할 계획이다.
학생 대상 프로그램도 다채롭다. 오월길 역사기행을 시작으로, 스마트폰 활용 5·18사적지 코스체험인 ‘5·18스마티어링’, 5·18 레드페스타, 오월의 책 독후감 대회 등이 이어질 예정이다. 이 모든 행사는 학생이 참여하고 주도하는 형태로 진행된다. 1박2일 5·18 캠프도 다음달 15일 영남권 학생들을 시작으로 모두 10차례 500명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각급 학교는 5·18 기념주간을 5월18일부터 27일까지 자율적으로 운영한다. 현수막 게시와 학생회 주관 기념식, 계기교육, 주먹밥 급식, 사적지 답사 등 현장체험학습 등이 진행된다. 특히 5·18 청소년 희생자(18명)가 나온 학교(15교)에서는 자체 계획에 따라 추모행사를 준비하고 있다. 시교육청은 이를 위해 지난 4월 초 각급 학교 5·18 담당자를 대상으로 워크숍을 개최하고 지난해 말 개발된 5·18 초등용 교육자료를 배포했다.
이밖에도 교원의 5·18교육 역량 강화를 위해 ‘교직원과 함께하는 오월이야기’ 원격연수를 5월부터 개설해 연중 운영한다. 5·18을 문화예술로 체험할 기회도 제공한다. 지역의 전문 극단과 함께 연중 10회, 5000여 명 학생들에게 5·18을 정서적으로 교감할 수 있는 시간을 갖는다.
/송창곤 기자



편집팀 tdh1234@naver.com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윤리강령
주소·: [62355] 광주광역시 광산구 풍영철길로 15 콜롬버스월드 513호 등록번호: 광주 가-00055 등록일:2013년 4월 16일 발행·편집인:이자형
the 대한일보. all rights reserved. 대표전화 : 062-226-6900팩스 : 062-226-6903이메일 : tdh1234@naver.com개인정보취급방침고충처리인
< the 대한일보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