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0년 05월 27일 2020.05.26(화) 17:18
전체기사
정치
사회
경제
문화
교육
스포츠
연예
국제
정부
사람들

거미, 감사 인사… ‘너의 하루는 좀 어때’ 라이브 영상 공개

2020. 04.09(목) 17:04
가수 거미가 8일 자신의 생일을 축하해준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거미는 이날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 인스타그램을 통해 “오늘 여러분께서 보내주신 선물들, 편지들 너무 잘 받아봤다. 또 주책맞게 눈물이 또르르, 코가 또 시큰시큰. 이렇게 감동을 또 주시면 눈물 많은 저는 어떡합니까”라고 밝혔다.
나이가 들어가면서 점점 생일을 챙긴다는 것이 쑥스러워져 더욱더 조용히 지내고 싶어진다는 거미는 “그렇다보면 괜스레 외로워지는 그런 날이 돼 가는 것 같았는데 여러분들이 ‘우리 여기 있어요’, ‘당신은 사랑받기 위해 태어난 사람’처럼 그런 마음을 저에게 보내주시니깐. 다른 생각이 들 틈이 없다. 다시 행복해지고”라고 털어놓기도 했다.
그러면서 거미는 힘든 시기가 이어지고 있는 만큼 팬들에게 ‘노래 선물’로 힘을 주고 싶다며 라이브 영상을 공개했다. 거미는 이 영상에서 자신이 가창에 참여한 SBS TV 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2’ OST ‘너의 하루는 좀 어때’를 불렀다.
한편 거미는 배우 조정석과 5년 열애 끝에 지난 2018년 10월 결혼식을 올렸다. 올해 1월 임신 7주째라고 알려 축하를 받기도 했다.
편집팀 tdh1234@naver.com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윤리강령
주소·: [62355] 광주광역시 광산구 풍영철길로 15 콜롬버스월드 513호 등록번호: 광주 가-00055 등록일:2013년 4월 16일 발행·편집인:이자형
the 대한일보. all rights reserved. 대표전화 : 062-226-6900팩스 : 062-226-6903이메일 : tdh1234@naver.com개인정보취급방침고충처리인
< the 대한일보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