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교육감, 4개월 간 급여 30% 반납

  • 즐겨찾기 추가
  • 2020.07.24(금) 10:45
교육
광주·전남교육감, 4개월 간 급여 30% 반납

코로나19 극복 공직사회 행렬 동참
  • 입력 : 2020. 03.24(화) 17:05
  • 편집팀

장휘국 광주시교육감과 장석웅 전남도교육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위기 극복을 위한 급여 30% 반납 행렬에 동참했다.
장휘국 시 교육감은 24일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글을 올려 “코로나19 여파로 고통받는 시·도민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될 수 있도록 앞으로 4개월간 월급 30%를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내놓겠다”고 밝혔다.
장석웅 도 교육감도 SNS 글을 통해 “코로나19로 힘든 국민과 지역민들을 위해 대통령을 비롯한 정부 장·차관급 이상 공무원들의 '급여 30% 반납'에 동참한다”고 밝혔다.
두 교육감은 이어 “나눔과 연대의 정신으로 코로나19도 거뜬히 이겨내리라 믿는다. 대한민국 아자아자!”라는 응원의 메시지도 전했다.
/정옥균 대기자
편집팀 tdh1234@naver.com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칼럼
Travel